마마무, ‘포시즌 포컬러’ 피날레 공연 임박…“‘불후’ 메들리부터 히든 스테이지까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걸그룹 마마무 대구 콘서트 포스터./사진제공=RBW

걸그룹 마마무의 대구 앙코르 콘서트 ‘뉴 버전’ 포스터가 공개됐다.

마마무는 지난 8일 공식 SNS에 ‘2019 마마무 콘서트 <4season F/W> in 대구’의 새로운 포스터를 공개하며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 대망의 피날레를 알렸다.

공개된 포스터 속 마마무는 자신들의 상징색인 레드와 블루, 화이트, 옐로우 컬러의 드레스를 입고 4인 4색의 우아한 매력을 뽐냈다. 특히 마이크를 두 손에 꼭 품은 마마무의 모습에서 콘서트를 향한 뜨거운 열정과 비장함을 엿볼 수 있다.

마마무는 오는 27과 28일 양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2019 마마무 콘서트 <4season F/W> in 대구’를 앞두고 있다.

이번 콘서트는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의 피날레를 장식하는 공연으로, 마마무의 데뷔일인 6월 19일을 팬들과 함께 기념하기 위해 공연 시작도 오후 6시 19분으로 결정해 의미를 더했다.

특히 이번 콘서트에서는 멤버별 솔로 무대를 비롯해 팬들이 가장 보고 싶었던 무대인 KBS2 ‘불후의 명곡’ 메들리를 준비했다. 마마무는 ‘불후의 명곡’에서 걸그룹 최초로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또한 ‘마마무 사전에 항상 똑같은 무대는 없다’라고 외치듯 이번 콘서트에서도 공개하지 않았던 히든 스페셜 무대도 극비리에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져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마마무는 작년 3월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를 가동시켰다. 4장의 미니앨범과 멤버들의 개성이 돋보인 솔로곡 발표, S/S와 F/W 단독 콘서트까지 진행하며 ‘포시즌 포컬러’의 브랜드 가치를 높였다.

마마무 장기 프로젝트의 피날레인 ‘2019 마마무 콘서트 <4season F/W> in 대구’는 마마무의 색깔과 계절을 다시 한 번 뜨겁게 느낄 수 있도록 다채로운 무대가 될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