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9년 만에 전국투어 콘서트 피날레…”책임감 갖고 열심히 활동할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종국. / 제공=JK엔터테인먼트

가수 김종국이 4개월 동안 이어진 전국투어 콘서트 ‘김종국 찾기’를 성황리에 마쳤다.

김종국은 지난 3월 29일 서울을 시작으로 안양, 대전, 전주, 부산 등 5개 도시에서 단독 콘서트를 펼쳤다. 뛰어난 가창력은 물론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인기를 입증하며 1만여 명의 관객들에게 호응을 얻었다.

지난 7일 서울에서 ‘김종국 찾기’의 마지막 공연을 연 김종국은 ‘제자리 걸음’을 시작으로 ‘이 사람이다’ ‘별, 바람, 햇살, 그리고 사랑’ ‘어제보다 오늘 더’ ‘중독’ ‘행복병’ ‘편지’ ‘한 남자’ 등 솔로곡을 비롯해 ‘어느 째즈바’ ‘회상’ ‘러브이즈’ ‘트위스트킹’ ‘화이트러브’ 등 그룹 터보의 노래까지 열창했다. 약 180분 동안 다채로운 무대 구성으로 관객들을 즐겁게 했다.

김종국은 “9년 만에 여는 공연인데도 잊지 않고 찾아와주셔서 감사하다”면서 “저와 함께 한 이 시간이 오랫동안 좋은 추억으로 남을 수 있도록 앞으로 더 책임감을 갖고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