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은, “‘복덩이’ 여진구 씨, 저를 긴장하게 하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여진구,이지은,호텔델루나

배우 여진구(왼쪽), 이지은./ 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이지은이 여진구에 대해 “긴장감을 주는 배우”라고 말했다.

8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 제작발표회에서였다.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가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이하 델루나) 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로맨스다. 이지은이 델루나의 사장 장만월 역을 맡았다.

이지은은 “내가 먼저 캐스팅이 되고 나중에 진구 씨의 캐스팅이 확정됐다고 들었다. 너무 든든하고 기뻤다. 찬성 역에 정말 잘 어울린다고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첫 미팅하고 리딩 했을 때 ‘내가 준비를 정말 찬성이처럼 해야겠다”나 정말 열심히해야곘다”진구 씨한테 부담 주면, 기대어 가면 안되니까 진구 씨만큼 나도 열심히 해야겠다”고 말했다.

이어 “감독님도 찬성이는 복덩이야라고 현장에서 말한다. 나도 동의한다”며  “진구 씨가 확정된 이후 제작 부분에 있어서 모든 부분이 잘 풀렸다. 현장에서도 진구 씨가 주는 에너지가 기분도 좋고 힘이 나게 해준다. 진구 씨와 호흡도 좋다”고 덧붙였다.

‘호텔 델루나’는 오는 13일 밤 9시 첫 회를 방송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