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히어러’, 소정의 ‘니가 있어야 할 곳’ 열창에 강타 “계약 원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레이디스코드의 소정./ 사진=tvN ‘슈퍼히어러’ 캡처

그룹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의 멤버 소정이 지난 7일 방송된 tvN 음악 프로그램 ‘슈퍼히어러’에서 ‘니가 있어야 할 곳’을 열창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진짜 래퍼를 찾아라’라는 주제로 슈퍼히어러와 빌런들의 대결이 펼쳐졌다.

소정은 무대를 통해 재즈 버전으로 재해석한 그룹 지오디(god)의 ‘니가 있어야 할 곳’을 소울풀 하게 열창하며 패널과 관객들의 큰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소정의 무대를 본 강타는 “가수가 아니면 계약하고 싶다”라면서 “협업도 하고 싶다”라고 러브콜을 보내왔다. 소정은 슈퍼히어러들을 속이지 못했지만 “랩을 꼭 해보고 싶었다. 4줄이지만 열심히 연습했다”라고 노력의 흔적과 연습의 모습을 공개했다.

특히 소정은 원곡자인 지오디의 박준형과 즉석에서 멋진 랩 듀엣을 선보이기도 했다.

소정은 최근 레이디스 코드의 2년 7개월 만의 완전체 컴백 ‘FEEDBACK'(너의 대답은) 활동을 종료했다. 이후 KBS2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 OST ‘향기’에 참여하는 등 활발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