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새벽X유선, 오늘(8일) ‘컬투쇼’ 출격..‘진범’ 뒷이야기 大방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유선,송새벽,진범

배우 유선(왼쪽부터), 송새벽. /텐아시아DB

추적 스릴러 영화 ‘진범’의 송새벽과 유선이 8일 오후 2시 SBS 파워FM(107.7MHz) ‘두시탈출 컬투쇼’ 생방송 보이는 라디오에 출연한다. 두 사람은 월요병을 퇴치할 유쾌한 입담을 선보일 예정이다.

송새벽과 유선은 훈훈한 팀워크를 자랑하는 ‘진범’의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와 영화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아낌없이 전할 예정이다. 특히 청취자는 물론 현장에 함께하는 방청객들과 실시간 소통을 이어가며 뜻깊은 시간을 가질 전망이다.

‘진범’은 피해자의 남편과 용의자의 아내가 마지막 공판을 앞두고 서로를 향한 의심을 숨긴 채 함께 그날 밤의 진실을 찾기 위한 공조를 그린 추적 스릴러. 송새벽은 아내를 잃고 진실을 찾으려는 피해자의 남편 영훈 역을 맡았고 남편의 무죄를 입증하려는 용의자의 아내 다연 역으로는 유선이 열연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