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상민, 트러플 소금→김잼 공개 “밥이랑 먹으면 꿀맛”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캡처.

이상민이 JTBC ‘아는형님’에서 만물상으로 변신한다.

6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 형님들은 개교 이래 첫 번째 수학여행을 떠났다.

이날 강호동은 차량으로 이동하는 중에 “아내가 밤새 쌌다”며 가방에서 도시락을 꺼냈다. 이에 장훈은 “진짜 형수가 싼거야?”라며 놀라워했다.

강호동은 멤버들에게 주먹밥을 하나씩 나눠주며 “밥 안에 멸치 볶음이 있다. 짭조름하게”하며 으쓱해했다. 형님들은 “생긴 건만 보고 샌드위치인 줄 았았다”며 “고맙습니다 형수님”하며 주먹밥을 맛있게 먹었다.

이수근 “시후 도시락 가지고 온 건 아니시죠?”라고 장난을 걸자 강호동은 폭소하며 “나는 수학여행을 못갔다. 어렸을 때 소풍 간 기억을 떠올리면 맛있는 음식을 나눠먹던 게 오래 남더라”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김영철은 간식으로 찰 옥수수와 삶은 달걀을 꺼냈다. 형님들이 계란을 먹으려 하자 이상민은 “내 소금 줄께”라며 엄청난 크기의 가방을 가지고 왔다. 그곳에는 트로플 소금부터 김잼, 참기름까지 있었다.

형님들이 김잼을 신기해하자 이상민은 “밥이랑 먹으면 꿀맛”이라고 했고, 형님들은 “만물상이냐” “아이템 자랑하러 왔냐”며 웃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