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중’ 여자친구 컴백…’Flower’ 청순 X ‘열대야’ 섹시 카리스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쇼 음악중삼’ 방송 화면 캡처.

걸그룹 여자친구가 ‘Flower’과 ‘열대야’ 두 곡으로 반전된 매력을 뽐냈다. 6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다.

이날 방송에서 여자친구는 일곱 번째 미니앨범 ‘피버 시즌(FEVER SEASON)’의 타이틀곡 ‘열대야’와 수록곡 ‘Flower’를 불렀다.

여자친구는 ‘Flower’dmfhsms 밝고 청량한 무대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어진 ‘열대야’ 무대에서 여자친구는 블랙 컬러의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평소 이미지와는 다른 섹시한 매력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타이틀곡 ‘열대야’는 여자친구가 뭄바톤 리듬을 처음 시도한 팝 장르로, 뜨거운 사랑을 열대야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여자친구는 무대에 오르기 전 인터뷰에서 “무더운 여름이다. 모두들 ‘열대야’ 들으면서 행복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날 ‘쇼! 음악중심’에는 여자친구, 은지원, 벤, 박재정, 레오, 청하, 스트레이 키즈, y군, 우주소녀, 슬리피, 젤로, 이츠, 디크런치, 온리원오브, 락킷걸, 정해진 등이 출연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