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스트레이 키즈, 격렬 안무에도 흔들림 없는 카리스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쇼 음악중삼’ 방송 화면 캡처.

그룹 스트레이 키즈가 파워풀한 카리스마를 뽐내며 무대를 사로잡았다.

스트레이 키즈는 오늘(6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부작용’ 무대를 꾸몄다. 무채색의 댄디한 의상들을 입고 나온 스트레이 키즈는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빠른 비트에 맞춰 현란하게 움직이는 춤사위에 팬들의 함성이 끊이지 않았다.

타이틀곡 ‘Snapping’은 이별 후의 감정을 담아낸 곡으로 역동적인 편곡과 손가락을 튕기는 포인트 안무가 인상적이다.

이날 ‘쇼! 음악중심’에는 여자친구, 은지원, 벤, 박재정, 레오, 청하, 스트레이 키즈, y군, 우주소녀, 슬리피, 젤로, 이츠, 디크런치, 온리원오브, 락킷걸, 정해진 등이 출연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