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용산공예관 앞에서 탑을 기다리는 팬들

[텐아시아=서예진 기자]빅뱅 탑이 마지막 대체복무 마지막 출근을 위해 6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남동 용산공예관으로 출근했다.

이날 팬들이 탑을 보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빅뱅,탑, 용산공예관

서울 용산구 한남동 용산공예관

지난 2017년 2월 의무경찰로 군 복무를 시작한 탑은 연습생 출신 한서희와 입대 전 대마초를 흡연한 사실이 뒤늦게 드러나며 징역 10월·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으며 올해 초 과도한 병가일 수 등으로 한 차례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한편, 탑은 오늘(6일) 오후 7시 소집해제된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