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6IX, ‘불후의 명곡’ 첫 출연…이대휘 “노래방에서 꼭 부르는 애창곡”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불후의 명곡’ 스틸./사진제공=KBS2

그룹 AB6IX(에이비식스)가 KBS2 ‘불후의 명곡’에 처음 출연한다.

지난 5월 데뷔한 AB6IX는 워너원 출신 멤버 이대휘, 박우진을 비롯해 MXM으로 활동한 임영민과 김동현, 새롭게 합류한 전웅까지 멤버 모두가 탄탄한 실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차세대 실력파 아이돌 그룹이다.

최근 신곡 ‘Breathe’로 데뷔 2주 만에 음악 방송 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하며 가요계 슈퍼 신인으로 저력을 과시한 바 있다. 이에 AB6IX는 6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 여름특집 1탄 소찬휘&김현정 편에 출연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날 AB6IX는 “그토록 기다린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 기쁘다. 가요계를 대표하는 대 선배님들과 함께 자리해 너무 긴장된다”며 첫 출연 소감을 말했다. 이대휘는 “오늘 김현정 선배님의 대표곡인 ‘멍’을 부르게 됐다. 태어나기 전에 발표된 노래지만 어려서부터 노래방에 가면 꼭 부르던 애창곡이라 감회가 새롭다”고 해 출연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AB6IX는 전설 김현정의 ‘멍’을 노래는 물론 직접 만든 랩과 포인트 안무까지 자신만의 색깔로 완벽 소화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AB6IX의 활약은 이날 오후 6시 5분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에서 만나볼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