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공항패션→입술 ‘관심 폭발’…시술·수술 의혹 제기까지 ‘떠들썩’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현아,공항패션

가수 현아가 5일 오전 해외일정 참석차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대만으로 출국하고 있다.

가수 현아의 도톰해 보이는 입술과 관련해 온라인이 떠들썩하다.

현아는 5일 오전 해외일정을 위해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대만으로 출국했다. 이날 현아는 타이트한 민트색 민소매 미니 원피스를 착용, 핫핑크 컬러의 가방과 앵클 부츠를 매치해 시원하고 트렌디한 공항패션을 완성했다.

현아의 공항패션은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는 등 화제가 됐다. 현아는 자신의 공항패션 사진을 찍어준 기자를 향해 “커피 사드리고 싶다”고 말하는 등 만족감을 나타냈다.

공항패션 만큼이나 현아의 빨간 입술에도 관심이 쏠렸다. 네티즌들은 “너무 예쁘고 사랑스럽다” “레드립 섹시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또 다른 네티즌들은 “어딘가 달라졌다” “입술이 부었다”라고 했다. 일부 외국인 팬들은 영어로 “클로에 카다시안 입술 같다” “현아 입술 수술 했어?” “필러 맞은 건가?” 등 시술이나 수술 의혹을 제기했다. 또한 일각에서는 외모에 대한 지적을 삼가하자는 말도 있었다.

현아는, 연인 이던, 제시와 함께 싸이가 설립한 피네이션(P NATION)에 소속돼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