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텔라장, 손가락·손바닥·목소리만 반복해 만든 곡 ‘YOLO’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싱어송라이터 스텔라장./ 사진제공=그랜드라인

싱어송라이터 스텔라장(Stella Jang)이 신곡 ‘YOLO’(욜로)를 5일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표한다.

‘YOLO’는 스텔라장이 페스티벌 등의 공연을 통해 몇 차례 선보였던 곡이다. 기타나 건반과 같은 일반적인 악기는 전혀 사용하지 않고 오직 루프스테이션만을 사용해 완성했다.

스텔라장은 오직 자신의 손가락과 손바닥, 목소리만을 이용해 하나의 곡을 만들었다. 곡은 손바닥으로 마이크를 두드리는 소리로 시작된 이후 핑거 스냅과 손뼉 치는 소리, 베이스 음 등이 차례로 쌓인다.

‘YOLO’는 ‘You only live once’의 줄임말로 2011년 Drake가 ‘The Motto’라는 곡에서 훅으로 사용하며 세계적인 유행어가 됐다. 스텔라장은 이런 ‘YOLO’의 의미를 자신만의 방식으로 풀어냈다. 가사는 열심히 살아온 자신에게 오늘 하루 계획 없던 여행을 떠나는 것을 선물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YOLO’의 뮤직비디오는 루프스테이션을 통해 곡이 만들어지는 과정이 시각적으로 잘 표현돼 음악 감상의 재미를 더욱 높인다. 스텔라장의 자유롭고 즐거운 모습이 담겨 있으며 또한 녹음이 푸르른 야외에서 촬영돼 청량함을 선사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