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 포레스트’ 이서진X이승기X박나래X정소민, 첫 만남부터 케미 폭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리틀 포레스트’ 이서진, 박나래, 이승기, 정소민의 첫 만남. /사진제공=SBS

SBS 새 월화예능 ‘리틀 포레스트’ 멤버인 이서진, 이승기, 박나래, 정소민이 첫 만남을 가졌다.

‘리틀 포레스트’는 맘껏 뛰놀 곳 없는 요즘 아이들에게 푸른 자연 속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예능으로 지상파 최초, 월화 밤 10시의 파격 편성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최근 ‘리틀 포레스트’ 멤버들은 서울 모처에서 깜짝 만남을 가지며 인사를 나눴다. 제작진에 따르면 멤버들은 첫 만남임에도 오히려 더 반가워하며 벌써부터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사전 공개된 티저를 통해 ‘츤데레 삼촌미(美)’를 뽐낸 이서진과 서투르지만 어느덧 능숙한 ‘돌보미’가 된 이승기, 보육 봉사를 다닐 만큼 아이들과 친근한 ‘프로 돌봄러’ 정소민의 모습이 공개됐다. ‘금손’ 박나래는 “‘리틀 포레스트’는 내게 도전”이라며 의욕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들의 조합이 아이들과 만났을 때 어떤 이야기들을 만들게 될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진다.

이서진, 이승기, 박나래, 정소민이 이끌어가는 친환경 돌봄 하우스는 어떤 모습일지, 올 여름 방송되는 ‘리틀 포레스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