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에릭남,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 게스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선미(왼쪽), 에릭남./ 사진제공=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가 5일 “어반자카파의 데뷔 10주년 콘서트를 축하하기 위해 가수 에릭남과 선미가 게스트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이어 “에릭남은 13일, 선미는 14일 공연에서 특별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라고 했다

선미, 에릭남은 어반자카파와 평소에도 음악 교감을 나누며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주는 절친한 친구이자 가요계 선후배로 지내웠다.

두 사람은 어반자카파의 데뷔 10주년 기념 무대를 보다 가까이 축하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어반자카파는 합주와 안무 연습 등 10주년 콘서트를 앞두고 준비에 한창이다.

‘어반자카파 10주년 콘서트’는 13일 저녁 7시, 14일 오후 5시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