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케이월드 페스타’ 1차 티켓 폭발적 매진 행렬…별들의 잔치 예고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2019 케이월드 페스타’ 포스터./사진제공=케이월드 페스타

한류 페스티벌 ‘2019 케이월드 페스타’가 1차 티켓 판매와 동시에 매진 행렬을 이어가며 티켓 파워를 입증했다.

오는 8월 15일부터 24일까지 열흘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되는 ‘2019 케이월드 페스타(2019 K-WORLD FESTA)’는 지난 3일과 4일 양일간 하나티켓 홈페이지에서 1차 티켓 판매를 시작했다. 티켓은 판매와 동시에 이례적인 수치의 동시 접속자 수를 기록한 것은 물론 예매처 하나티켓이 주요 포털 사이트 검색어에 올라가는 등 큰 화제를 모았다.

‘2019 케이월드 페스타’는 사상 최대 규모, 최장 기간 열리는 한류 페스티벌이다. 세계인의 주목을 받으며 글로벌 트렌드로 급부상하고 있는 K컬처를 다채로운 장르의 콘서트 및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보다 가까이에서 즐길 수 있다.

이번 페스티벌은 박봄, 황치열, 레드벨벳, 몬스타엑스, NCT드림, 김재환, 정세운 등이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개막공연부터 백지영, 하성운, 슈퍼주니어, 엔플라잉, 있지 등이 합류한 폐막공연에 이르기까지 K팝을 주도하고 있는 최정상급 스타들과 함께 하는 별들의 잔치를 예고했다.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는 ‘미스트롯’ 콘서트, 셀럽티비 라이브쇼, 2019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2019 SORIBADA BEST K-MUSIC AWARDS)가 열린다. SK핸드볼 경기장에서는 K-OST 콘서트, K-소울 콘서트, K-힙합 콘서트가 펼쳐지며 올림픽 홀에서는 K-밴드 콘서트, SBS MTV THE SHOW, SOBA 블루카펫 및 이벤트 등이 열려 현장을 찾은 한류 팬들의 힐링 지수를 높일 전망이다.

‘2019 케이월드 페스타’의 각종 업데이트 소식은 공식 홈페이지 및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