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운트다운’ 청하, ‘스내핑’으로 2관왕…타노스 장갑 공약 지켰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엠카운트다운’에서 1위를 차지한 가수 청하 / 사진=Mnet 방송화면

가수 청하가 ‘스내핑’으로 음악방송 2관왕에 올랐다.

청하는 지난 4일 방송된 Mnet 음악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에서 네 번째 미니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 타이틀곡 ‘스내핑(Snapping)’으로 1위를 차지하며 음악방송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청하는 스트레이키즈와 함께 1위 후보에 올라 “1위를 한다면 타노스 장갑을 착용하고 무대에 오르겠다”는 이색 공약을 내걸었다.

결국 1위를 차지한 청하는 “이제 2주차인데 이렇게 많은 사랑받게 돼 정말 감사하다. 회사 스태프, 댄서들과 항상 저를 위해 응원해주는 별하랑(팬클럽)에게 감사드린다. 항상 열심히 하는 청하가 되겠다”고 밝혔다.

앞선 공약대로 타노스 장갑을 끼고 앙코르 무대에 오른 청하는 유쾌한 분위기로 1위를 자축함과 동시에 매혹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활동 2주 만에 음악방송 2관왕에 오른 청하가 ‘스내핑’을 통해 또 어떤 기록을 써내려갈지 기대가 모아진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