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주의보 샛별·구슬, “교통사고 상처 크지 않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소녀주의보 샛별,통통한 연애2

그룹 소녀주의보의 샛별./ 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소녀주의보의 샛별과 구슬이 교통사고에 대해 “현재는 괜찮은 상태”라고 입을 모아 말했다.

4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tvN D 새 웹드라마 ‘통통한 연애2’ 제작발표회에서였다.

‘통통한 연애2’는 원래부터 통통하게 태어난 여고생 공수린의 사랑 이야기와 성장 과정을 보여주는 학원물이다. 지난해 공개된 첫 번째 시즌이 누적 조회수 1600만을 기록했다. 시즌 1에서는 고등학생 1학년 때의 이야기를 그렸다. 시즌 2는 고등학생 2학년들의 이야기다.

샛별이 통통한 여고생 공수린 역을 맡았다. 구슬은 메이크업 아티스트를 꿈꾸며 뷰티 유튜버 활동을 하는 임구슬 역을 맡았다.

구슬은 “통증이 있어서 발목에 반깁스를 했다. 발목 말고는 괜찮다”며 “걱정하지 말라”고 했다.

샛별은 “다행히 많이 다치지 않았고 옆구리를 살짝 부딪혔다. 살짝 멍든 정도다 제작발표회 끝나고 혹시 모르니 병원에 갈 예정”이라고 했다.

소녀주의보 구슬,통통한 연애2

그룹 소녀주의보의 구슬./ 조준원 기자 wizard333@ 

‘통통한 연애2’는 오는 5일 밤 9시 첫회를 네이버 브이라이브와 네이버 TV에서 먼저 방송한다. 이후 12일 밤 7시 tvN D Story 유튜브와 페이스북에서 방송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