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텔라, 이적·백지영 이어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 출연

[텐아시아=우빈 기자]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 / 사진제공=아트앤아티스트

그룹 포레스텔라가 KBS와 재외동포재단이 공동주최하는’3.1운동 100주년 기획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이하 ‘별 헤는 밤’)에 출연한다.

오는 8 15일 열리는 ‘별 헤는 밤’은 다큐멘터리와 쇼가 결합된 이야기가 있는 콘서트로서 윤동주의 시와 삶음악을 통해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길 전망이다.

별 헤는 밤’을 위해 다양한 장르의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들이 출연을 결정했다싱어송라이터 이적영원한 청춘 록밴드 YB, 아름다운 청년 힙합듀오 다이나믹듀오보컬그룹 스윗소로우발라드 여왕 백지영 등각자 자신의 장르에서 뚜렷한 입지를 구축한 것은 물론탁월한 개성과 목소리로 대중을 사로잡은 아티스트들의 출연 소식에 뜨거운 기대가 쏠린다.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도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국내 최초 크로스오버 남성 4중창 프로젝트 팬텀싱어’ 시즌우승팀인 포레스텔라는 테너 조민규뮤지컬 배우 배두훈연구원 강형호베이스 고우림 4인의 멤버로 구성됐다뮤지컬성악오페라국악락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한 멤버들의 잠재력은 타고난 감각과 넘치는 끼음악에 대한 열린 시각이 시너지를 내며 크로스오버의 나아갈 길을 보여줬다.

특별한 목소리와 화음으로 대한민국 국민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포레스텔라가 시()로 시대의 아픔을 노래한 민족시인 윤동주의 시와 삶을 어떻게 그려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