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로코퀸 예약”… ‘레벨업’ 한보름, 주먹 불끈 ‘러블리 매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레벨업’ 한보름./ 사진제공=키이스트

배우 한보름이 본방사수를 부르는 미모를 과시했다.

4일 오전 한보름 소속사 키이스트는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연출 김상우, 극본 김동규)의 포스터 촬영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한보름은 ‘레벨업’에서 무너져 가는 게임회사 조이버스터의 게임기획 팀장 신연화 역을 맡았다. 신연화는 평범한 삶을 추구하는 인물이지만 게임 앞에서는 누구보다 열정 넘치는 게임덕후. 게임을 향한 열정과 솔직하고 당당한 매력이 캐릭터를 더욱 사랑스럽게 만들 전망.

공개된 사진 속 한보름은 환한 미소로  촬영 현장을 밝히고 있다. 해맑은 웃음과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내며 촬영장 활력소로 활약했다는 후문.

또 다른 사진에는 한보름의 귀여운 모습이 담겨있다. 주먹을 불끈 쥐고 입술을 앙 다문 채 무언가 결의를 다짐한 것 같은 포즈에서 사랑스러운 열정 부자 신연화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또한 베이지 컬러의 캐주얼 정장을 통해 스타일리시한 직장인으로 변신해 이목을 끈다.

이처럼 한보름은 차세대 로코퀸의 자리를 노리며 사랑스럽고 귀여운 매력은 물론 망가짐도 불사한 코믹 연기 또한 아낌없이 보여줄 예정. 전작에서 악녀, 걸크러쉬 등 주로 강렬한 캐릭터의 연기를 선보였던 한보름이기에 ‘레벨업’을 통한 연기 변신에 많은 기대와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보름과 성훈, 차선우, 강별, 데니안 등이 출연하는 ‘레벨업’은 회생률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 안단테(성훈 분)와 게임덕후 신연화가 부도난 게임 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오는 7월 10일 수요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