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정지훈, 악질 변호사로 연기 변신 ‘까칠+시크’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웰컴2라이프’ 정지훈. /사진제공=김종학프로덕션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에서 정지훈이 미꾸라지처럼 처벌을 피해가는 ‘법꾸라지’ 전속 ‘악질 변호사’로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첫 촬영부터 까칠하고 악랄한 카리스마를 폭발시키고 있는 그의 캐릭터 컷이 공개돼 기대감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검법남녀 시즌2’ 후속으로 오는 29일 첫 방송 예정인 ‘웰컴2라이프’(연출 김근홍, 극본 유희경, 제작 김종학프로덕션)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

정지훈은 자신의 이득을 위해 법꾸라지를 돕는 악질 변호사 이재상 역을 맡았다. 이재상은 한 순간의 사고로 다른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두 번째 인생을 살게 되는 인물로, 180도 달라진 인생 속에 개과천선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악질 변호사로 변신한 정지훈의 첫 스틸이 공개됐다. 사진에서 정지훈은 각 잡힌 수트에 반짝이는 변호사 뱃지까지 풀 세팅했다. 그런가 하면 완벽한 차림과는 어울리지 않는 눈가 상처와 손에 감은 붕대가 눈길을 끈다.

이와 함께 정지훈이 누군가를 날 선 눈빛으로 쳐다보고 있는 모습도 포착됐다. 미간을 잔뜩 찌푸린 채 눈을 번뜩이고 있는 표정이 그의 까칠한 성격을 대변하는 듯하다. 매서운 눈빛과 독기 어린 표정으로 누군가를 쏘아붙이고 있기도 한다. 이에 자신의 이득을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악랄한 악질 변호사 정지훈의 모습에 관심이 높아진다. 그러면서 강직한 검사로 180도 달라진 인생을 살아가게 되는 평행 세계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웰컴2라이프’ 제작진은 “정지훈은 첫 촬영부터 악질 변호사 이재상에 녹아 든 까칠하고 악랄한 연기로 시선을 단번에 사로 잡았다. 정지훈이 악랄한 연기를 잘 소화해준 덕분에 임팩트 강한 첫 회가 만들어질 것 같다”면서 “이후 한 순간의 사고로 빨려 들어간 평행 세계에서 강직한 검사로 두 번째 인생을 살게 되며 코믹하게 변화해가는 정지훈의 모습이 또 하나의 볼거리가 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