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 정해인에 “은우 엄마가 되고 싶어요” 고백…수목극 1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MBC ‘봄밤’ 영상 캡처

한지민과 정해인의 로맨스가 펼쳐지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이 흔들림 없는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봄밤’ 26회는 시청률 9.2%(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하며 수목극 1위로 절대강자의 입지를 공고히 했다. 2049 시청률은 2.9%을 기록,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지난 2일 TV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한지민과 정해인이 드라마 출연자 부문 화제성 1위와 2위를 각각 차지하며 4주째 출연자 화제성을 놓치지 않았다.

지난 3일 방송에서 이정인(한지민 분)은 유지호(정해인 분), 유은우(하이안)가 함께 소풍을 떠난 뒤 유은우의 엄마가 되고 싶다고 깜짝 고백했다. 그녀의 갑작스런 청혼에 놀란 유지호는 이정인을 끌어안으며 고마움과 애틋함을 표현했다.

이태학(송승환 분)은 유지호에게 아이가 있다는 사실을 알고 분노했다. “너 어디든 도망가!”라며 다급한 엄마 신형선(길해연 분)의 목소리에 놀란 이정인의 모습이 엔딩을 장식한 가운데 이태학의 분노가 어떤 결과를 가져올 것인지 궁금증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봄밤’ 27~28회는 4일 밤 8시 55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