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1년 만에 ‘주간아이돌’ 휩쓸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

그룹 여자친구가 지난 3일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한층 성숙하면서도 열정 넘치는 모습으로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여자친구는 이날 방소에서 최근 발표한 일곱 번째 미니음반 ‘피버 시즌(FEVER SEASON)’의 타이틀곡 ‘열대야(FEVER)’의 안무를 공개하며 시선을 모았다.

신비는 원밀리언의 안무가 미나명과 호흡을 맞춰 완성한 협업 퍼포먼스 ‘Sweet but psycho’를 즉석에서 추며 MC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여자친구는 도도, 아련, 터프 등 각각의 콘셉트에 어울리는 표정 연기와 자세로 다양한 면을 드러냈다. 앞구르기와 다리 찢기 등 몸을 사리지 않으며 웃음도 선사했다.

또한 ‘양심 고백’ 코너를 통해 돈독한 팀워크를 입증했다. 2018년 8월 이후 1년 만에 ‘완전체’로 나선 ‘주간아이돌’에서 방송 내내 재치 있는 입담과 순발력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