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우희, ‘멜로가 체질’로 안방극장 복귀…‘똘기 충만’ 드라마 작가 役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멜로가 체질’의 배우 천우희./사진제공=JTBC

배우 천우희가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과 연애, 일상을 담은 이병헌 감독표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천우희는 서른 살의 드라마 작가 임진주 역으로 2년 만에 드라마에 복귀한다.

천우희가 연기할 임진주는 감정 기복이 널뛰듯 심한 똘끼 만렙 드라마 작가다. 천우희는 정상으로 보이고 싶으나 비정상일 수밖에 없는 독특한 캐릭터를 통통 튀는 매력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영화 ‘극한직업’으로 천만 감독 타이틀을 얻은 이병헌 감독이 극본과 연출을 맡은 만큼 이 감독 특유의 유쾌함과 작품마다 압도적인 캐릭터를 표현해내며 극찬을 받아온 천우희의 시너지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3일 공개된 스틸에서는 천우희의 수수함이 돋보인다. 단정하게 묶은 머리와 의상은 지극히 평범해보이나 여유 있는 미소에서 깊이 있는 내공과 비범함이 느껴진다. 청순한 모습 이면에 어떤 매력과 유쾌함이 숨겨져 있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천우희의 색다른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멜로가 체질은 오는 26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