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여자친구 유주, “(여자)아이들 비밀 덕질 중” 팬심 고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주간아이돌’ 여자친구. /사진제공=MBC플러스

그룹 여자친구(GFRIEND) 멤버 유주가 MBC에브리원·MBC뮤직 ‘주간아이돌’에서 (여자)아이들을 향한 팬심을 고백했다.

3일 오후 5시 MBC에브리원과 MBC뮤직 동시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에는 ‘열대야(FEVER)’로 컴백한 여자친구가 출연한다.

‘주간아이돌’에서 여자친구 멤버 유주는 (여자)아이들의 팬이라고 밝혔다. 유주는 “여자친구 리얼리티보다 (여자)아이들 리얼리티를 더 많이 챙겨본다”며 (여자)아이들을 향한 무한한 팬심을 보여줬다.

예린은 “유주가 (여자)아이들 멤버 중 한 멤버에 관한 모든 걸 다 찾아본다”고 거들었다. 이에 MC 조세호는 “(여자)아이들 멤버 중 누구의 영상을 보냐”고 물어봤지만 유주는 “비밀 덕질 중”이라며 밝히지 않았다.

신비는 최근 건물주가 되고 싶다는 꿈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주간아이돌’에서는 신비의 꿈을 이뤄주기 위해 기상천외한 게임을 준비해 신비를 포함 여자친구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여자친구의 이번 타이틀곡 ‘열대야(FEVER)’는 밤이 돼도 식지 않는 열기를 열대야에 비유한 곡으로, 여자친구만의 열정적인 퍼포먼스가 인상적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