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연, ‘회사 가기 싫어’ 종영 소감…”대한민국 모든 회사원들 화이팅”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배우 한수연/사진제공=래몽래인

배우 한수연이 KBS2 ‘회사 가기 싫어’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한수연은 2일 소속사를 통해 “극 중 ‘윤희수’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과 매력적인 캐릭터를 만들어주신 감독님과 작가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좋은 작품에 함께 하게 돼 행복하다”고 전했다.

이어 “‘우리는 한 가족’이라는 극 중 한다스의 사훈처럼 가족 같은 정을 느낄 수 있게 해 주신 선, 후배 동료분들과 스탭 여러분에게도 감사드린다”며 “행복한 현장, 선물 같은 시간이었다. 마지막으로 대한민국 모든 회사원들 화이팅”이라고 했다.

한수연은 극 중 뛰어난 업무능력, 냉철하고 합리적인 성격, 아름다운 외모를 두루 갖춘 완벽녀 캐릭터인 M문고 윤희수 팀장 역할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기존에 볼 수 없었던 털털하고 코믹한 연기와 더불어 구남친 강백호 역할을 맡은 김동완과의 설레는 러브라인, 그리고 헝가리어를 능숙하게 구사하는 모습 등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며 주목받았다.

‘회사 가기 싫어’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12회를 마지막으로 종영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