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석규, “선 굵은 연기를 했다고 생각한 적 없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한석규,왓쳐

배우 한석규./ 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한석규가 “지금까지 내가 선 굵은 연기를 했다고 생각한 적은 없다”고 말했다.

2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OCN 새 토일드라마 ‘왓쳐’ 제작발표회에서였다.

‘왓쳐’는 비극적 사건에 얽힌 세 남녀가 경찰의 부패를 파헤치는 비리수사팀이 돼 권력의 실체를 밝혀내는 이야기다. 한석규는 부패를 목격한 경찰 도치광 역을 맡았다.

한석규는 그간 선이 굵은 연기를 해왔다는 평을 듣자 “내 자신의 성향을 봤을 때 선이 얇고 디테일이 살아있는 연기를 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한다. 또 굵은 연기는 없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얇은 연기선을 보여주고 싶다”고 덧붙였다.

‘왓쳐’는 오는 6일 밤 10시 20분에 첫회를 시작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