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김수미X탁재훈X이상민X장동민, 母子로 뭉친다…16일 첫방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최고의 한방’ 김수미(맨 위부터 차례로), 탁재훈, 장동민, 이상민. /사진제공=MBN ‘최고의 한방’

김수미와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MBN 새 예능프로그램 ‘최고의 한방’에서 모자지간으로 뭉친다.

오는 16일 첫선을 보일 ‘최고의 한방’은 ‘엄마’ 김수미와 ‘세 아들’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버킷리스트를 실천해가는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 이들은 ‘내일 죽어도 한이 없는 인생 살기 프로젝트’를 펼칠 예정이다.

탁재훈과 이상민, 장동민은 ‘엄마’ 김수미의 살벌한 인생수업을 통해 깨우침을 얻으면서 점차 성장해나간다. 입은 거칠지만 따뜻함이 담겨있는 사이다급 어록으로 오랫동안 사랑을 받아온 김수미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입담과 인생에 대한 현실적인 조언을 펼칠 전망이다. 세 아들을 책임지게 되면서,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한 인생의 공감대와 현실적인 깨우침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타고난 재치와 순발력을 탑재한 첫째 아들 탁재훈과 엄마 말을 잘 듣는 모범적인 둘째 아들 이상민의 아웅다웅 케미도 기대되는 포인트. 또한 다정함과 겸비한 막내 장동민의 활약에도 관심이 쏠린다.

‘최고의 한방’은 네 모자의 투닥거리는 인생수업을 통해 모든 세대가 즐겁게 시청할 수 있는 재미뿐 아니라, 인생에 대한 진실한 조언과 감동까지 선사하며 안방을 사로잡을 것으로 전망된다.

‘최고의 한방’은 오는 16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을 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