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여자친구 유주, 파격 양심 고백에 멤버들 충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여자친구의 유주./ 사진제공=MBC플러스

오는 3일 오후 5시 방송되는 MBC플러스 ‘주간아이돌’에서 그룹 여자친구(GFRIEND)의 유주가 파격적인 고백을 한다.

여자친구는 개인적으로 멤버들에게 미안했던 일에 대해 양심적으로 고백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은하는 다른 멤버들이 놀러 가자고 애원했는데도 농장 게임이 너무 하고 싶어 거절했다고 고백해 웃음을 유발했다.

더불어 유주는 멤버들을 충격에 빠트린 고백으로 녹화 현장을 발칵 뒤집어 놓았다는 후문이다. 멤버들은 유주의 고백에 섭섭한 마음을 토로했다. 결국 3MC(조세호, 남창희, 광희)가 중재에 나서기까지 했다.

이 밖에도 평소 발랄한 모습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예린은 새로운 ‘입덕문’을 개척하기 위해 나섰다.

여자친구는 새 미니앨범 ‘피버 시즌(FEVER SEASON)’로 컴백해 활동을 시작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