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에스타 출신 예지, 제이지스타와 전속계약 체결 “새 앨범 준비 중” (공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예지./사진제공=제이지스타

피에스타 출신 가수 예지가 제이지스타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2일 제이지스타 측은 “예지와 한 식구가 됐다. 앞으로의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맺은 예지는 현재 새 앨범 준비에 한창이다. 오는 28일 (구)송정초등학교 야외운동장에서 열리는 ‘제2회 부산 Mid summer Festival’(제2회 부산 미드 썸머 페스티벌)에도 참여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예지는 2012년 피에스타로 데뷔했다. 그 후 ‘Vista’(비스타) ‘짠해’, 솔로 곡 ‘미친개 (Feat. San E)’ ‘사이다’ ‘아낙수나문 (Anck Su Namum)’, 드라마 OST 등 다양한 활동을 해왔다.

특히 Mnet ‘언프리티 랩스타 2’, JTBC ‘힙합의 민족 2’ 등에 출연해 랩과 보컬, 퍼포먼스 삼박자를 고루 갖춘 면모도 뽐냈다.

제이지스타에는 배우 이장우와 하유비, 가수 준익, MC 하루 등이 소속돼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