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정해인, 꽃밭에서 달콤한 키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봄밤’ 정해인(첫 번째 사진 왼쪽부터), 하이안, 한지민.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에서 한지민과 정해인, 하이안이 즐거운 소풍을 떠난다.

오는 3일 방송되는 ‘봄밤’ 25, 26회에서는 이정인(한지민 분), 유지호(정해인 분), 유은우(하이안 분)가 놀이동산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낸다.

앞서 이정인은 유지호에게 그의 아들 유은우와 가까워지고 싶은 마음을 전했다. 유은우에게 더 다가가고 싶은 그녀의 진심은 그의 모든 것을 끌어안겠다는 이정인의 깊은 사랑을 보여주며 유지호 뿐만 아니라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이정인, 유지호, 유은우 세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정인과 유지호의 손을 잡고 매달린 채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유은우의 표정에서 이 날의 소풍이 세 사람에게 행복한 추억이 될 것임을 짐작케 한다.

꽃이 흐드러지게 핀 들판 한가운데서 기쁨에 찬 표정으로 서로를 끌어안은 이정인과 유지호의 모습도 보인다. 이 날 유은우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던 이정인은 유지호에게 갑작스런 고백으로 그를 놀라게 했다. 그녀가 어떤 말로 유지호를 당황하게 만들었을지 궁금해진다.

이정인과 유지호의 달콤한 키스도 포착됐다. 두 사람을 향한 반대의 목소리가 점점 커지는 가운데 달콤한 시간을 보내는 이정인과 유지호가 어떤 다짐으로 위기를 극복해 나갈 것인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세 사람의 화기애애한 나들이는 오는 3일 오후 8시 5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