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공식 팬 커뮤니티·앱 ‘BTS 위버스’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위버스 소개 이미지./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1일 공식 팬 카페와 SNS 채널을 통해 공식 팬 커뮤니티인 ‘BTS 위버스’를 개설했다고 밝혔다.

‘BTS 위버스’는 방탄소년단과 전 세계 아미(ARMY)가 함께 만들어가는 교류의 장이다. 방탄소년단과 팬 모두가 서로에게 전하고 싶은 이야기를 남기고 방탄소년단의 다양한 모습을 볼 수 있는 영상과 이미지가 업로드된다. 이처럼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멤버들과 팬들의 활발한 소통으로 공감대를 넓혀나갈 예정이다.

방탄소년단은 웰컴 영상을 통해 “’BTS 위버스’는 저희와 아미 여러분들이 함께 소통하고 즐거움을 공유하는 공간이다. 저희의 다양한 모습이 선공개와 독점으로 제공되는 등 새롭고 차별화된 기능으로 여러분을 만날 수 있게 되어 기쁘고 무척 기대가 된다. 앞으로 ‘BTS 위버스’에서 만나자”고 밝혔다.

위버스(Weverse)는 글로벌 아티스트와 팬을 위한 다양한 커뮤니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멤버십 기반 어플리케이션이다. 아티스트 별 커뮤니티를 통해 직접적인 교류는 물론 팬 간 정보를 공유할 수 있다. 이 타 플랫폼에 공개되지 않은 위버스 이용자만을 위한 독점 콘텐츠도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다.

전 세계 팬들의 편의를 고려해 어플리케이션 실행시 한국어, 영어, 일본어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다. 플랫폼 내 모든 콘텐츠는 중국어, 스페인어 등 10개의 언어로 번역된다.

방탄소년단 위버스 어플리케이션은 애플 앱스토어 및 안드로이드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 받을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