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톰 홀랜드 “’찌릿찌릿’할 정도로 열광적이었던 韓팬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톰 홀랜드가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내한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승현 기자 lsh87@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의 톰 홀랜드가 한국에 방문한 소감을 밝혔다.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포시즌스호텔에서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내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배우 톰 홀랜드, 제이크 질렌할이 참석했다.

톰 홀랜드는 “아름다운 한국에 세 번째 방문했는데, 다시 방문해서 기쁘다. 한국에 올 때마다 더욱 오래 머물고 싶어진다”고 말했다. 이어 “‘스파이더맨: 홈커밍’으로 선보였을 때 많이 응원해주셨고 관람해주셨다”며 “이번 영화도 많은 분들이 사랑해줬으면 좋겠다”고 부탁했다.

톰 홀랜드는 전날 있었던 팬이벤트에 대해 “미스테리오의 코스튬을 거의 완벽히 구현한 팬이 기억에 남는다”며 “찌릿찌릿함을 느낄 정도로 팬들이 열광적으로 반응해줘서 뿌듯했다. 많은 팬들을 만날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엔드게임’ 이후 변화된 일상에서 벗어나 학교 친구들과 유럽 여행을 떠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가 정체불명의 조력자 미스테리오(제이크 질렌할)와 세상을 위협하는 새로운 빌런들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 오는 2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