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애’ 이다희, “열애설도 비밀?”…소속사도 나 몰라라

열애설에 휩싸인 배우 이다희

열애설에 휩싸인 배우 이다희

배우 이다희가 열애설에 휩싸였다.

15일 오후 한 매체는 이다희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의 구본권 대표와 이다희의 열애설을 전면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는 이다희와 구 대표가 교제한 지 만 1년이 된 커플이며, “이다희가 주목받는 배우가 되기까지 구 대표의 역할이 컸다”는 내용이 담겼다.

그러나 텐아시아와 전화통화를 통해 입장을 밝힌 소속사 관계자는 “(열애설이) 사실은 아니지만, 열애설이 터진 후 대표와 통화한 적이 없어 더 이야기할 것이 없다”는 애매모호한 입장을 내놓았다. 또한 “소속사에서도 열애설은 보도를 통해 처음 접했다”며 소속사 측의 공식 입장은 언제 발표할 것이냐는 기자의 질문에는 말끝을 흐렸다.

이어 관계자는 구본권 대표와 직접 통화할 것을 권했지만, 해당 대표는 현재 연락이 되지 않고 있다.

이다희는 지난 2002년 슈퍼모델선발대회 아름다운나라를 통해 데뷔, ‘천년지애’, ‘폭풍속으로’, ‘슬픈연가’, ‘에어시티’, ‘태왕사신기’, ‘크크섬의 비밀’, ‘로열패밀리’, ‘버디버디’, ‘내 인생의 단비’, ‘흑심모녀’, ‘하모니’ 등 다수 작품에 출연했으나 배우로서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린 건 올 초 종방한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통해서였다.

현재 이다희는 KBS2 수목드라마 ‘비밀’에서 신세연 역으로 출연 중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