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설수대, 동국 아빠에게 복수 “캡사이신 모닝빵→꾀병 연기까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이동국이 설수대(설아, 수아, 시안) 삼남매에게 당했다.

30일 방송된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설수대는 아침에 일어난 이동국에게 모닝빵을 건넸다. 동국은 아침을 챙겨주는 삼남매의 모습에 감동했다. 이내 빵을 한입 먹은 이동국은 “딸기잼이 아니었어?”라며 고통스러워했다.

이는 설수대의 장난이었다. 한시간 전, 설수대는 식탁에 앉아 우유를 마시고 있었다. 시안이는 “(아빠에게) 너무 당한 것 같지 않아?”라며 복수를 다짐했다. 수아가 “너 오늘도 당하면 어떡해?”라고 묻자 시안이는 기발한 아이디어가 생각났다는 듯이 “아빠 빵!”이라고 외쳤다. 이어 설수대는 모닝빵 안에 캡사이신을 잔뜩 넣으며 즐거워 했다.

설수대의 장난은 끝나지 않았다. 설아는 머리를 감고 있는 아빠에게 몰래 다가가 계속해서 샴푸를 부었다. 시안이는 “아빠 누가 왔어!”라며 씻고 있는 동국을 급하게 현관으로 보냈다. 설아는 “배가 너무 아파”라며 쇼파에 드러누었다. 동국이 설아에게 “너도 매운 거 먹었어?”라고 걱정하자 설아는 “배가….배가 너무 고파”라며 웃었다. 이동국은 이제야 모든 것이 설수대 장난이라는 것을 깨닫고 허탈한 표정을 지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