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콘서트, 8월 18일 서울서 앙코르 콘서트 확정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미스트롯 콘서트 출연진./사진제공=컬쳐팩토리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가 서울에서 앙코르 무대를 꾸에서다.

30일 공연기획사 컬쳐팩토리 측은 “현재 전국투어를 진행하고 있는 ‘미스트롯’ 콘서트가 오는 8월 18일 서울에서 앙코르 공연을 확정했다. 끊임없이 보내주신 사랑과 응원에 감사드리며 첫 시작부터 함께해주신 관객들에게 보답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우승자 송가인과 정미애, 홍자, 정다경, 김나희 등 12명의 트롯걸은 ‘미스트롯’ 서울 앙코르 콘서트에서 더욱 화려해진 볼거리와 풍성한 무대들로 대단원의 막을 장식할 예정이다.

‘미스트롯’ 콘서트에 출연 중인 12명의 트롯걸은 전국투어 외에도 내달 4일 서해안 최북단 섬인 백령도를 방문해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분들을 위한 작은 공연은 물론 무료 콘서트까지 진행한다.

전국투어로 콘서트로 식지 않는 인기를 입증하고 있는 ‘미스트롯’은 내달 6일 창원을 비롯해 의정부, 부산, 대전, 강릉, 제주 등에서 8월까지 콘서트를 이어간다. 서울 앙코르 공연에 대한 내용은 추후 공지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