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히어러’ 써니, 목소리만으로 성인 찾기 도전 “찍기 자신 있어”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슈퍼히어러’ 예고 영상./사진제공=tvN

tvN ‘슈퍼히어러’에 가수 김현철과 소녀시대의 써니가 특별 히어러로 출연한다.

30일 방송되는 ‘슈퍼히어러’에서는 진짜 성인을 찾아내기 위한 ‘히어로’와 이들을 방해하는 ‘빌런’의 신경전이 펼쳐진다. 이날의 주제는 나이를 알 수 없는 다섯 명의 도전자 중 ‘진짜 성인을 찾아라’이다. 지난 주에 이어 이번에도 정체를 알기 어려운 싱어들이 등장한다.

이날 방송에는 ‘특별 히어러’로 김현철과 써니가 나선다. 김현철은 “나는 목소리로 그 사람의 질병까지 알아낼 수 있다”고 강조했고, 써니도 “찍기는 자신 있다”며 남다른 의지를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이들은 본격적인 추리가 시작되자 날카로운 눈빛으로 호흡과 발성 등을 분석하며 전문적인 견해를 대방출했다. 이어 “영어 유치원 출신 발음이다” “짧은 머리 여성의 느낌이 강하게 왔다”며 귀신같은 촉을 발휘했다.

하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히어러’들은 멘탈 붕괴에 빠졌다. 도전자들 노래만 듣고 성인을 유추해야 하는 상황 속 이들은 “나이는 고사하고 성별도 모르겠다”며 혼란스러워했고, 김현철은 방청객을 향해 “좀 도와달라”고 애원하기도 했다. 또한 예상치 못한 반전들이 ‘히어러’들을 충격으로 몰아넣었다고 해 호기심을 자아낸다.

또한 ‘히어러’들을 상대로 방해 공작을 펼치는 ‘빌런’ 김구라, 박준형, 붐, 엄현경, 황제성의 맹활약에도 이목이 모인다. 이들은 싱어의 정체를 확인한 후 메소드 연기력과 오묘한 리액션으로 심리전을 이어가며 ‘히어러’들의 마음을 움직여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슈퍼히어러’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