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2’ 이정은 “기생충 효과? 마트에서 사람들이 알아보더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대화의 희열2’ 이정은./ 사진=KBS

배우 이정은이 KBS2 ‘대화의 희열2’에 출연해 다양한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29일 오후 방송된 ‘대화의 희열2’에는 영화 ‘기생충’의 신스틸러 이정은이 출연했다.

이날 이정은은 “인기를 실감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기생충’ 덕분인지 마트에서 좀 더 알아보신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정은은 “못 알아보시는 분이 계시면 일부러 천천히 걷는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정은은 “연극을 할 때 1년에 20만 원을 벌었다. 부업으로 연기 선생님, 마트 일, 간장과 녹즙 판매원을 했다”며 “45세 때 방송에 데뷔했는데, 40살까지 연극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대화의 희열’은 오늘 방송을 끝으로 시즌2를 마무리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