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전현무 “아이유에 김치우동 사주고 ‘히든싱어’ 섭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아는형님’ 전현무./ 사진=JTBC 방송화면

방송인 전현무가 아이유를 ‘히든싱어’에 직접 섭외했다고 밝혔다.

29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방송인 전현무와 강지영 JTBC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전현무는 ‘히든싱어’ MC로 활약할 당시 직접 아이유를 섭외했던 일화를 털어놨다.

전현무는 “제작진이 아이유를 섭외하고 싶어했다. 이미 모창 능력자들은 확보 돼 있었고, 나오면 대박이었다”며 “하지만 아이유가 활동을 쉬고 있었기 때문에 제작진의 섭외를 고사했다”고 말했다.

어어 전현무는 “전화번호를 알고 있었다. 혹시나해서 ‘지은아 잘 지내니?”라며 전화를 걸어봤다”며 “이후 청담동에서 만났다. 뭘 먹고 싶냐고 했더니 김치우동을 골랐다. 맛있게 먹더라”라고 했다.

또한 전현무는 “요즘 왜 방송 안 하느냐고 했더니 ‘히든싱어 때문에 왔죠?’라고 말해서 당황했다”며 “‘모창 능력자들이 너만 바라보고 있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가만히 생각하더니 ‘할게요’라고 하더라. 너무 고마웠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