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선, 호텔 객실서 사망?…소속사 “확인중”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전미선이 25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나랏말싸미’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배우 전미선이 전주 호텔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9일 전미선의 소속사 보아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사실 확인 중이다. 상황을 파악중”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는 전미선이 이날 오전 11시 45분 쯤 전북 전주의 한 호텔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매니저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은 객실 화장실에 숨져 있는 전미선을 발견하고 병원으로 옮겼으나 끝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전미선이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전미선은 개봉을 앞둔 영화 ‘나랏말싸미’에 출연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