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치, ‘럽미’ 발매 기념 한강 기습 버스킹…여름밤 달궜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펀치./ 사진제공=이제컴퍼니

가수 펀치(Punch)가 한강 기습 버스킹 공연을 마쳤다.

펀치는 지난 28일 디지털 싱글 ‘럽미(LOVE ME)’ 발매를 기념해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열린 ‘밤도깨비 야시장’을 찾아 버스킹 공연을 개최하고 팬들과 만났다.

이날 펀치는 ‘OST 요정’답게 드라마 ‘도깨비’ OST ‘스테이 위드 미(Stay With Me)’로 오프닝 무대를 꾸몄다. 이후 ‘태양의 후예’ OST ‘에브리타임(Everytime)’과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OST ‘세이 예스(Say Yes)’를 연달아 불러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이어 펀치는 일명 ‘밤 3부작’으로 불리는 ‘밤이 되니까’ ‘헤어지는 중’을 소화하며 현장을 찾은 많은 시민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했다. 펀치의 노래를 따라부르며 여름밤의 낭만을 즐기는 관객들도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특히 펀치는 30일 발매를 앞둔 신곡 ‘럽미(LOVE ME)’ 무대를 최초로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근황 토크와 신곡 소개 등 흥미로운 이야기를 들려주며 관객들과 보다 가까이서 소통을 이어갔다. 그는 뛰어난 노래 실력과 재치 있는 입담으로 주변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신곡 ‘럽미(LOVE ME)’는 펀치가 그간 시도해보지 않았던 라틴 장르로, 빈티지한 사운드에 경쾌한 기타 리프가 매력적인 곡이다. 다채로운 멜로디 구성으로 펀치 특유의 음색을 한층 매혹적으로 담아냈다.

다양한 사랑의 모습을 펀치만의 색깔로 표현하며 한층 넓어진 음악적 스펙트럼을 예고, 올여름 리스너들에게 귀 호강을 선물할 예정이다.

펀치는 3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럽미(LOVE ME)’를 공개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