릴체리·지토모, ‘get a whiff of dis’ 29일(정오) 공개 “웰메이드 힙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래퍼 릴체리, 지토모 남매./ 사진제공=소스카르텔

힙합 친남매 릴체리(Lil Cherry)와 지토모(JitoMo)가 오는 29일 정오 국내외 음원 사이트에서 새로운 싱글 ‘get a whiff of dis’을 발매한다.

릴체리와 지토모는 지난 5월 새로운 크루 소스카르텔(Sauce Cartel)의 멤버로 돌아왔다.

소스카르텔에 따르면 이번 앨범은 남녀노소 나이를 불문하고 즐길 수 있는 뉴웨이브 힙합으로, 웰메이드 힙합이라는 자신감을 내보였다. 힙합의 거친 면과 아시안 힙합 뮤지션 특유의 느낌이 이룰 조화가 기대 포인트다.

지난 앨범에도 호흡을 맞췄던 프로듀서 ‘Dakshood(닥스후드)’와 ‘Yuyeforest(유예포레스트)’가 이번 앨범에도 참여했다.

릴체리와 지토모는 현재 국내 힙합계에서 음악과 행보에 대해 관심을 모으고 있는 래퍼들이다. 지난 5월 31일 공개됐던 ‘ALL-YOU-CAN-EAT(올유캔잇)’의 뮤직비디오는 개제 3주만에 조회수 30만을 돌파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