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랑블루’ 안형섭 “박태환, 처음 본 순간 후광이 비쳤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예능 ‘그랑블루’ 제작발표회에 가수 안형섭이 참석했다. /사진제공=SBS

가수 안형섭이 SBS 예능 ‘그랑블루’로 박태환과 함께 촬영한 소감을 밝혔다.

28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예능 ‘그랑블루’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수영선수 박태환, 배우 최성원, 가수 안형섭, 모델 오스틴강, 방송인 한석준이 참석했다. 이종혁은 해외 일정으로 인해 부득이하게 이날 행사에 함께하지 못했다.

안형섭은 “(박태환이) 세계 무대에서 활약하실 때 저는 초등학생이었다”며 “그 때 기준으로는 저한테 하늘과 같은 사람이었다. 주변에도 형님을 좋아하는 친구들이 많았다. 직접 만나게 돼 설렜다. 이렇게 만나는 건 다 인연이 있는 것 같다”고 자랑했다.

이어 “처음 만나는 자리에서 (박태환이) 가장 늦게 등장했는데 어깨도 넓고 사람의 뒤에서 빛이 나고 웅장한 느낌의 음악이 깔려야 할 것 같은 기분이었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그러면서 “지금은 제 형”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그랑블루’는 6명의 남자들이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간직한 필리핀 바다에서 스쿠버다이빙에 도전하고 수중 생태를 지키는 활동을 하는 예능. 28일 오후 11시 10분 첫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