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한준희 감독 “‘차이나타운’ 김혜수 캐스팅 위해 손 편지 썼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방구석1열’의 한준희 감독./사진제공=JTBC

영화 ‘차이나타운’의 한준희 감독이 캐스팅비화를 공개했다.

28일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에서는 고정관념을 깬 여성 캐릭터가 등장하는 ‘차이나타운’과 ‘델마와 루이스’를 다룬다. 이에 홍지영 감독과 이원석 감독, ‘차이나타운’ 연출을 맡은 한준희 감독이 함께한다.

이날 한 감독은 ‘차이나타운’ 주인공인 김혜수의 캐스팅에 대해 “처음부터 김혜수 배우를 염두에 두고 시나리오를 썼다. 운 좋게 김혜수에게 시나리오를 전할 기회가 생겼고, 이후 ‘왜 김혜수 여야 하는지’ ‘작품을 어떤 방식으로 그려낼 건지’ 등의 마음을 담은 손 편지를 전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한 감독은 “김혜수는 ‘마우희 캐릭터가 멋있게 그려지지 않길 바란다’고 요구했다. 또한 마우희의 이미지를 위해 스스로 연출부보다 더 많은 레퍼런스를 찾았고, 100장이 넘는 사진을 공유하며 스타일을 함께 완성했다”고 말해 배우 김혜수의 열정을 엿볼 수 있는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에 MC 윤종신은 “김혜수를 멋있지 않게 그리는 건 쉽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고 홍 감독은 “‘멋있다’는 포인트가 다르게 느껴졌다. 마우희 역에 김혜수 배우 외에는 대안이 없다는 말은 최고의 칭찬일 것이다”라고 해 모든 출연진의 공감을 샀다.

‘방구석1열’은 매주 금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