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연애’ 김민규vs오승윤, 채지안-윤선영 향한 ‘심쿵 멘트 배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호구의 연애’/사진제공=MBC

MBC ‘호구의 연애’에서 김민규와 오승윤이 심쿵 멘트 대결을 예고했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호구의 연애’에서는 김민규, 오승윤, 채지안, 윤선영이 더블데이트를 즐겼던 울산 여행에 이어 충주 여행에서도 함께한다.

그러던 중 채지안은 오승윤에게 “선영이에게 너무 잘 하더라”라며 칭찬을 시작했다. 이에 기분이 좋아진 오승윤이 윤선영을 향해 달달한 멘트를 던지고, 여기에 김민규까지 나서며 급작스럽게 두 남자의 심쿵 멘트 대결이 시작됐다. 

김민규와 오승윤은 채지안과 윤선영에게 앞다투어 달달한 닭살 멘트(?)를 던졌다. 이를 듣고 있던 채지안과 윤선영은 두 사람의 느끼한 멘트들에 비명을 지르면서도 싫지 않은 반응을 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스튜디오 MC들은 “저런 걸 어떻게 저렇게 잘하지? 연습하나?” “난리다 난리야”라며 질투 어린 시선을 보냈다. 그런가 하면 성시경과 양세형까지 가세해 열띤 닭살 멘트 대결을 펼쳐 스튜디오의 여성 MC들의 경악을 자아냈다고 한다. 

‘호구의 연애’는 오는 30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