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식당2’ 빈 숙소에 누군가 찾아온다…정체는?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강식당2’ 예고 영상./사진제공=tvN

tvN ‘강식당2’에서 강호동의 멘붕이 예고됐다.

지난 주 방송된 ‘강식당2’에서는 백종원이 전화로만 알려준 냉국수 레시피가 걱정되어 식당을 깜짝 방문했다. 냉국수를 맛본 백종원은 순식간에 맛을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비법을 알려줬고, 식사도 못한 멤버들을 위해 즉석에서 제육덮밥을 만들어줬다.

28일 방송되는 ‘강식당2’에서는 1대 제자 강호동을 향한 백종원 ‘쓰앵님’의 초밀착 가르침이 이어진다. 지난 주 선보인 신메뉴 비빔국수의 레시피 또한 공개될 예정이다. 하지만 왜인지 모르게 백종원의 일대일 코칭과 잔소리가 이어질수록 강호동은 더욱 멘붕에 빠졌다는 후문이다. 강호동이 멘붕에 빠지고, 이를 극복해나가는 과정이 시청자들에게는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어 신메뉴 파르페의 추가로 서빙에 설거지까지 맡아 하는 디저트부 은지원과 송민호도 시련을 겪는다. 안재현은 백종원으로부터 아이들용 신메뉴를 전수받아 요리에 도전한다. 또한 멤버들이 없는 숙소에 누군가가 찾아온다고 해 그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키운다.

‘강식당2’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