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액션 블록버스터 명작 ‘터미네이터2’, 11월 14일 감독판 재개봉

터미네이터2
SF액션 블록버스터 장르에 역사적 획을 그은 영화로 평가 받고 있는 ‘터미네이터 2:심판의 날 감독판’이 11월 14일 국내 개봉된다.

설명이 필요 없는 ‘터미네이터2’는 ‘타이타닉’, ‘아바타’ 등 제임스 카메론 감독 작품 중에서도 최고로 평가 받고 있는 작품. 네이버 영화 평점에서도 9.35점을 기록, 국내 역대 영화 평점 1위에 랭크돼 있다.

개봉한 지 20년이 지났음에도 여전히 역대 최고 SF액션 블록버스터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시대를 뛰어 넘는 명작이다. 2003년에는 12여 년 만에 ‘터미네이터 3’이 개봉됐고, 2009년에는 4편이 관객을 만나기도 했다. 하지만 2편의 명성을 뛰어 넘기엔 부족했다. 또 최근에는 아놀드 슈왈제네거가 다시금 터미네이터 역을 맡아 5편이 만들어지고 있는 상황이기도 하다.

이번 재개봉 소식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특히 이번 재개봉 판에는 1991년 상영 당시에 공개되지 않았던 감독판 엔딩이 삽입될 예정으로 대중의 호기심을 더욱 끌어올리고 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