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끄떡없는 1위…730만 돌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알라딘’ 포스터/사진제공=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영화 ‘알라딘’이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며 730만 관객을 넘어섰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알라딘’은 지난 27일 하루 동안 11만3613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이날까지 736만2407명이 영화를 밨다. 이에 역대 외화 흥행 10위인 ‘트랜스포머3’(778만5189명)을 넘어설 수 있을지 주목된다.

‘존 윅 3: 파라벨룸’는 2위로 한 계단 올랐다. 하루 동안 7만9111명을 동원했으며, 누적 관객 수는 28만5496명이다.

‘토이스토리4’는 전날보다 한 계단 내려와 3위를 차지했다. 일일 관객 수 7만6635명을 추가해 누적 관객 수 154만7907명을 기록했다.

‘기생충’은 하루 동안 4만6588명을 불러모으면서 다시 한 계단 올라 4위가 됐다. 누적 관객 수는 934만9302명을 기록했다.

‘애나벨 집으로’는 하루 동안 3만8668명을 모아 5위로 내려갔다. 이날까지 11만7227명이 영화를 봤다.

이어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비스트’ ‘마담 싸이코’ ‘천로역정: 천국을 찾아서’ ‘마녀배달부 키키’ 등이 10위 안에 들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