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박보검 소속사 “비방·허위사실 유포, 법적대응 시작…선처 無 [전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송중기-박보검./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배우 송중기와 박보검의 소속사인 블러썸 엔터테인먼트가 법적 대응을 시작했다고 알렸다.

27일 오후 블러썸 엔터테인먼트는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들과 관련한 악의적인 비방 및 허위사실 유포, 각종 루머와 명예훼손 게시물에 대해 2019년 6월 27일 부로 법적 대응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어 “악의성 비방과 허위사실 유포는 명백한 범죄행위다. 아티스트는 물론 가족과 소속사, 팬들에게도 피해를 주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소속사는 아티스트들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기 위해 법적대응을 진행한다”고 말했다.

소속사는 “이전 피해사례를 포함해 향후 발생하는 추가적인 사례에 대해서도 합의없이 법적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했다.

이날 오전 송중기와 송혜교의 파경 소식이 전해졌다. 두 사람이 이혼조정 신청서를 낸 후 후속 절차를 마무리하는 상황에 ‘이혼 사유’와 관련해 악성 루머가 쏟아졌다.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보도자료 전문

안녕하세요. 블러썸 엔터테인먼트(Blossom Entertainment)입니다. 저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들과 관련한 악의적인 비방 및 허위사실 유포, 각종 루머와 명예훼손 게시물에 대해 2019년 6월 27일 부로 법적 대응을 시작했음을 알려드립니다.

아티스트들에 대한 악의성 비방과 온/오프라인, 모바일을 통한 허위사실은 유포는 명백한 범죄행위이며, 이는 아티스트 본인은 물론 가족과 소속사, 팬 분들께도 피해를 주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에 블러썸 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들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기 위해 법적대응을 진행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이전 피해사례를 포함해 향후 발생하는 아티스트의 명예훼손 및 추가적인 사례에 대해서도 합의없이 법적조치를 취할 예정입니다.

또한 이 같은 아티스트 피해사례에 대해서는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블러썸 엔터테인먼트의 소속 아티스트를 사랑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변함없는 응원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