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라디오’ 조이, “마스크 없이 홍대 등 돌아다녀보고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레드벨벳,조이,쇼케이스

그룹 레드벨벳 조이./ 이승현 기자 lsh87@

27일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 그룹 레드벨벳이 출연했다.

이날 남창희는 레드벨벳을 ”국내 주간 음반 차트 1위. 아이튠 전세계 28지역 1위. 그리고 내 마음속에도 1위“라고 소개했다.

슬기는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나를 좋아해주고 응원해준다는게 행복하다“라고 했다. 이에 윤정수가 ”그렇지만 악플같은거 보면 기분이 그렇지 않나?“라고 묻자 ”악플 같은건 안보려고 한다“라고 대답했다.

”하루만 일반인으로 살 수 있으면 뭘하고 싶냐“는 한 청취자의 질문에 예리는 ”아무것도 안하고 침대에 누워서 가만히 밥먹고 영화 보고 디저트 먹고 뒹굴거리고 싶다“고 답했다.

아이린은 ”지금도 불편한건 없다. 돌아다녀도 사람들이 잘 못 알아본다“라고 말했다. 조이는 “마스크나 모자 없이 홍대나 SNS의 핫플레이스 같은 곳에 막 돌아다녀보고 싶다“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각자 찍고 싶은 CF를 묻는 질문에 아이린은 ”생수나 우유를 한번 찍어보고 싶다“라고 답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