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라디오’ 느와르 vs 디크런치…신인 그룹 ‘대격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라디오 ‘아이돌 라디오’/사진제공=MBC 라디오

그룹 느와르와 디크런치가 27일 비투비 정일훈이 진행하는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해 패기 넘치는 대결을 펼쳤다.

대결을 시작하기에 앞서 두 그룹은 서로의 신곡을 홍보해주는 시간을 가졌다.

느와르의 타이틀곡 ‘둠둠(Doom Doom)’에 관해 디크런치 O.V는 “일렉트로 뭄바톤에 힙합이 가미된 곡. 퍼포먼스가 인상적인 곡”이라고 말했다. 느와르 김연국은 디크런치의 타이틀곡 ‘작당모의(Are you ready?)’를 “디크런치의 밝은 분위기가 녹아든 곡. 에너지가 넘치는 곡”이라고 평했다.

청백전 콘셉트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서는 댄스부터 랩까지 두 그룹의 기량을 마음껏 뽐내는 장이 열렸다. 먼저 디크런치의 찬영·O.V·현오, 느와르의 유호연·김민혁·김대원은 랜덤으로 재생되는 음악에 맞춰 막춤을 추며 상암 MBC 가든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이어 아이돌 라디오의 전매특허 코너 메들리 댄스에 나선 느와르는 트와이스의 ‘FANCY’, NCT U의 ‘BOSS’, 몬스타엑스의 ‘Alligator’, 느와르의 ‘둠둠(Doom Doom)’에 맞춰 강렬한 퍼포먼스로 기선을 제압했다. 이에 맞서 디크런치는 레드벨벳의 ‘짐살라빔(Zimzalabim)’, 방탄소년단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Feat. Halsey)’, 느와르의 ‘둠둠(Doom Doom)’, 디크런치의 ‘작당모의(Are you ready?)’를 선보였다.

특히 O.V·찬영·현오는 느와르의 ‘둠둠(Doom Doom)’을 준비해와 느와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디크런치의 무대를 본 느와르 신승훈은 “느와르 곡까지 완벽하게 해주셔서 놀랐다”며 감탄했다.

디크런치 멤버들이 ‘한국의 브루노마스’라고 소개한 현욱은 브루노마스의 ‘Grenade’를 열창했고, 느와르 이준용은 윤종신의 ‘좋니’를 남다른 고음으로 소화했다. 특히 느와르의 김시헌·신승훈, 디크런치의 O.V·딜란은 프리스타일 랩 배틀로 맞붙어 랩 실력을 자랑하기도 했다. 보컬인 현우와 양시하도 랩 배틀에 가세해 재치 넘치는 랩으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흥겨운 대결을 마무리한 느와르와 디크런치는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밝혔다.디크런치 민혁은 “해외 스케줄이 예정되어 있고, 음악방송도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고, 느와르 김민혁은 “국내든 해외든 열심히 활동하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MBC 라디오의 아이돌 전문 프로그램 ‘아이돌 라디오’는 매일 새벽 1~2시 MBC 표준 FM(서울·경기 95.9MHz), MBC 라디오 애플리케이션 mini에서 방송된다. 매일 밤 9~10시엔 네이버 브이라이브 애플리케이션(V앱)에서 방송 전 보이는 라디오(주말 제외)로 만나볼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